Category Archives: SNS

ifttt에 대해서 들어 보셨나요?

지인분이 알려주셔서 ifttt라는 서비스를 알게되었습니다.  ifttt는 if that then that의 약자입니다.  SNS 채널별로 어떤 이벤트가 발생하면 조건에 따라 어떤 작업을 수행하도록 미리 태스크를 만들어 놓는 서비스 입니다.  15분마다 업데이트 된다고 하니, 특정 이벤트 발생 후 적어도 15분 안에는 수행이 된다고 보시면 됩니다.

예를 들어, “트위터에 어떤 글을 특정 해시태그로 남기면, 내 페이스북 계정에도 업데이트 해라”라는 태스크를 만들 수 있다는 거죠.  저는 블로그에 특정태그로 글을 남기면 페이스북 상태 메시지에 블로그글의 링크를 업데이트 하라는 조건으로 만들었습니다.  이 글을 포스팅한 후 15분이면 정상적으로 동작하는지 확인 할 수 있을 것 같습니다.

http://ifttt.com/ 에서 신규계정을 생성하시고 한번 테스트해 보시면 좋을 것 같습니다.  다른 사람들이 이미 만들어 놓은 것을 그냥 사용할 수도 있습니다.  만드는 방법이 상당히 직관적이라서 어렵지는 않은 것 같습니다.  SNS 자체적으로 타 SNS를 함께 업데이트 하는 기능을 제공하기도 하지만, 제한적이고 유연하지도 않은 것 같은데, ifttt와 같은 서비스가 그런 사용자 니즈를 잘 매꿔주는 것 같습니다.

여러분도 한번 사용해 보시면 어떨까요?

소셜 미디어(SNS)는 잠깐의 유행이 아니다

예전에 소셜 미디어 레볼루션 2(Social Media Revolution 2)라는 동영상이 있었습니다. 2010년 당시 소셜 미디어가 과연 일시적인 유행일 것인지 다들 확신하지 못했을 때 나온 영상으로 사람들에게 소셜 미디어가 새로운 트랜드라는 사실을 일깨워 준 동영상입니다.

이미 보신 분들도 계실지 모르겠습니다.  2012년이 된 지금 이미 소셜 미디어는 인터넷 서비스의 한 축으로 자리잡고 있기 때문에 동영상 내용이 새로울 것이 없으실 수도 있으나, 복습 차원으로 한번 보시죠.  동영상 번역은 다른 블로그에서 퍼왔습니다.

소셜 미디어 레볼루션 2 (영상 번역)
소셜미디어는 일시적인 유행일 뿐일까? 아니면 커다란 변화일까?
  1. 세계 인구의 50% 이상이 30세 이하 : 그들 중 96%가 소셜 네트워크에 합류.
  2. 페이스북은 미국 주간 트래픽 1위. (구글을 추월)
  3. 웹에서 가장 많이 활성화 된 컨텐츠인 포르노를 이제 소셜 미디어가 추월함.
  4. 미국에서 결혼한 8커플 중 1커플은 바로 소셜 미디어를 통해 만났다.
  5. 5천만명의 이용자를 확보하기까지..
    : 라디오는 30년이 걸렸고,
    : TV는 13년이 걸렸으며,
    : 인터넷은 4년이 걸리고,
    : 아이팟은 3년이 걸렸다.
    —> 하지만, 페이스북은 단 1년만에 2억명의 이용자를 확보했다.
  6. 아이팟 어플리케이션은 9개월 동안 10억개가 유저들에게 다운로드 되어졌다.
  7. “우리가 소셜 미디어를 이용할지, 말지에 대한 선택의 여지는 없다.
    어떻게 잘 활용할 것인지만을 생각하면 된다.” – 에릭 퀄만(마켓팅 전문가)
    (어떻게든 누구나 자연스럽게 사용할 수 밖에 없다는 의미)
  8. 만약, 페이스북이 하나의 국가라면 그것은 중국, 인도에 이어 세계에서 세 번째로 많은 인구를 가진 나라이다. (미국 전체 인구보다도 많다!)
    : 물론, 아직 중국에서는 QQ(중국의 포털)와 renren(중국 최대의 SNS사이트)이 지배하고 있지만…
  9. 미교육청의 09년 연구 결과, 온라인으로 공부한 학생이 직접 얼굴을 맞대고 수업 받은 학생보다 더 나은 결과를 냈다고 발표했다.
  10. 기업 중 80%가 신규 채용을 위해 소셜 미디어를 이용한다.
    : 그 기업 중 95%가 LinkedIn(미국 구인구직 SNS사이트)를 이용한다.
  11. 페이스북에서 가장 빠르게 증가하고 있는 연령층은 바로 55~65세의 여성층이다.
  12. 트위터에서 애쉬튼 커쳐와 브리트니 스피어스의 팔로워(follower)수를 합하면,
    : 스웨덴, 이스라엘, 스위스, 아일랜드, 노르웨이, 파나마 같은 나라의 전체 인구수보다도 많다.
  13. 영국 모바일 인터넷 트래픽의 50%는 페이스북 때문이다.
    : 상상해보라, 이 사람들이 당신의 사업에서 나쁜 경험을 하고 간다는게 어떤 의미인지를…
  14. Y세대(80년대 전후로 태어난 세대)와 Z세대(현재10~20대)들은 e-mail이 낡아빠지고 케케묵은 것이라고 생각한다. (대학 자체의 e-mail 계정을 의미한다고 봅니다. 굳이 써야하는 의미가 없다는 거죠)
    : 일부 대학들은 이미 e-mail 계정 제공을 중단했다.
    : 대신, ‘e-book 리더기’, ‘iPad’, ‘타블렛’을 제공한다.
  15. 라스베가스에서 일어나는 일들은 라스베가스에 가지 않아도 페이스북, 트위터, renren, kohtakte(러시아 최대 SNS사이트), 플리커, 유투브를 통해서 알 수 있다.
  16. 세계 2위의 검색엔진은 바로 유투브이다.
    : 당신이 이 영상을 보고 잇는 동안에도 100시간 분량 이상의 동영상이 유투브에 업로드 되고 있다.
  17. ‘위키’는 하와이 말로 ‘빠르다’는 뜻이다.
    : 위키피디아는 1,500만개 이상의 관련 정보가 (유저들의 협업에 의해서) 등록되었다.
    : 이는 영국 브리태니커 백과사전보다도 정확하다.
    : 그 중, 78%는 영어 이외의 언어로 등록 된 정보들이다.
    : 만약, 위키피디아에서 하나의 관련 정보를 작성할 때마다 $1씩 받는다면 당신은 시간당 $1,712를 벌었을 것이다.
    (그만큼 백과사전을 제작하는 비용보다 저렴하지만 더 정확하다는 의미)
  18. 블로그 수는 이미 2억을 넘어섰다.
    : ‘word of mouth’가 ‘world of mouth’로 변화했다.
  19. 세계 Top20 브랜드 검색 결과의 25%는 유저가 스스로 제작한 컨텐츠(UGC)다.
    : 블로거의 34%가 제품이나 브랜드에 관해 포스팅하고 있다.
    : 당신의 브랜드에 대해 그들이 하는 말을 좋아하는가? – you better…
  20. 사람들은 제품이나 서비스에 대해 구글 검색순위보다 자기 지인들의 평가에 더욱 주목한다.
    : 소비자의 78%가 친구의 이야기를 믿는다. 오직 14%만이 기업이 낸 광고를 믿는다.
    : 오직 18%의 TV 캠페인(또는 광고)만이 긍정적인 ROI(투자수익율)을 창출해 낸다.
    : 90%의 사용자들이 광고를 스킵하기 위해 TiVo/DVR 등을 사용한다. (하드디스크에 TV프로그램을 자동 녹화해주는 디지털 레코더)
  21. 09년 크리스마스부터 Kindle(e-book리더기)의 e-book 판매량이 실제 서적 판매량을 넘어섰다.
  22. 대형 신문사 25곳 중, 24곳은 기록적인 적자를 경험해야 했다.
  23. 매일 6,000만 건의 업데이트가 페이스북에서 이뤄진다.
  24. 우린 더이상 뉴스를 찾아다니지 않는다. 뉴스가 우리를 찾아온다.
  25. 우린 더이상  제품이나 서비스를 찾아다니지 않는다. 그들이 소셜 미디어를 통해서 우리를 찾아올 것이다.
  26. 소셜 미디어는 일시적인 유행이 아니다. 그것은 우리의 의사 소통 방식에 대한 근본적인 변화다.
  27. 소셜 미디어 내에서 성공적인 기업이 되려면 Mad Men이 아닌, Dale Carnegie(경청의 중요성을 주장)처럼 행동하라!
    : 우선 귀 기울이고 경청하라, 판매는 그 다음이다.
    (Mad Men – 60년대 광고제작자들의 모습을 그린 미국드라마. 제품을 팔기 위해 무슨 짓이든 하는 광고제작자와 기업가들을 철저히 비꼰다.)
  28. 소셜 미디어의 ROI(투자수익율)이란, (지금 당장의 매출이 아닌) 당신의 사업이 5년 뒤에도 계속 존속할 수 있는가 없는가를 결정한다는 것이다.
아직도 소셜 미디어가 일시적인 유행이라고 생각하십니까?

영상번역 참고 블로그: http://buzzbean.tistory.com/13

 

언제 어떤 SNS를 이용해야 할까?

이제는 SNS라는 말이 너무 일반화가 되었습니다. 또한 너무나 많은 SNS 서비스들이 있습니다.  대표적인 SNS 서비스는 Facebook, Twitter 등이 있고, LinkedIn, Google+ 등도 많이 사용하고 있습니다.  대부분 하나 이상의 SNS 서비스를 이용하고 있습니다.  그런데, 여러가지의 SNS에 동일한 정보를 중복해서 올리는 것은 그다지 스마트해 보이지 않습니다.  각각의 SNS 서비스마다 장단점이 있기 때문입니다.  그렇다면 언제 어떤 SNS 서비스를 사용하는 것이 가장 스마트한 방법일까요?  이 질문에 대한 대답을 명료하게 정리해 준 인포그래픽이 있어서 공유합니다.

Facebook은 관계된 사람들과 좀 더 개인적으로 교류하고 싶을 때, Twitter는 짧고 신속한 정보교류 및 가망 고객을 찾으려고 할 때, LinkedIn은 프로패셔널한 성과를 자랑하고 싶을 때, Google+는 대화를 시작하고 특정인을 참여시키고 싶을 때 사용하라고 권하고 있습니다.  그 외에 다른 여러 SNS 서비스들도 각 서비스가 가진 독특한 장점 및 주요 사용자층을 고려하여 적절히 사용하는 것이 가장 스마튼 SNS 사용이 될 것 같습니다.

When2UseSNS

Pinterest는 중독성이 있다

요즘 미국에서 한참 인기가 있는 SNS는 Pinterest입니다.  Pinterest를 통해서 들어온 트래픽에서 구매율이 높다는 점이 마케터들의 관심을 많이 끌고 있습니다.  왜 Pinterest가 인기가 있는지에 대한 인포그래픽이 있어서 소개드립니다.

디자인, 결정적인 물건, 피난처, 접근성 등을 예로 들어 설명하고 있습니다.  무엇보다도 이미지가 매개체가 된다는 것이 가장 큰 원인이 아닐까 개인적으로 생각해 봅니다.  사람의 뇌는 문자보다는 이미지를 더 잘 기억합니다.  뇌에서 데이터가 처리되는 속도도 이미지가 떠 빠르죠.  과거의 회상할 때 아주 오래 전의 일도 이미지로 쉽게 기억을 떠올리게 됩니다.  그런면에서 이미지를 활용한 공유가 더 인간 친화적인 방법이라고 볼 수 있겠네요.  디지털 데이터의 용량은 더 크지만, 이제 인프라가 좋아지고 하드웨어적인 제약이 점점 없어지면서 텍스트보다 이미지가 더 효과적인 데이터 공유방식으로 자리매김 하고 있는 것이 아닐까 생각해 봅니다.

Social Media에서의 60초

SNS 세계에서는 1분 동안 어떤 일이 일어날까요?  흥미있는 인포그래픽이 있네요.

60 sec. in Social Media